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여주시 ‘국비 공모사업’에 연이어 선정
  • 농림축산식품부 실시 ‘2021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선정 
  • 능서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총 사업비 40억 원로 추진  
  • 사업명칭 ‘목화할매와 아이들이 함께 피어나는 어진 마을 , 능서’로

여주시(시장 이항진)가 연이어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국비 확보로 지역개발사업이 활기로 띄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실시한 ‘2021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서 능서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이 선정돼 국비 28억 원을 확보한 가운데 지방비 12억 원이 포함된 총 사업비 40억 원으로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은 농촌 중심지 기능을 보완하면서 접근이 상대적으로 제한된 배후마을 주민들에게 서비스 공급 거점을 마련하는 것으로 지역만의 특화된 개발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제고와 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번에 선정된 능서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주민 주도의 협의체를 구성 후 2019년 4월부터 주민설명회 및 현장포럼을 통해 도출된 사업계획을 수립, 경기도와 농림축산식품부 평가를 거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목화 할매와 아이들이 함께 피어나는 어진 마을, 능서’라는 사업 명칭으로 ‘문화가 피어나는 마을, 환경이 아름다운 마을, 모두가 함께하는 마을’을 조성하는 3대 과제로 추진된다. 세부적으로 어르신 건강지킴터, 청소년 희망꿈터, 능서초 목화공원성, 양화천 산책로 등을 조성하고 면소재지 중심 인프라 정비와 배후마을 연계 복지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사업이 완료된 후에는 배후마을로의 서비스 확충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2단계 사업으로 20억 원까지 사업을 신청 할 수 있으며 최대 60억 원의 지역발전 사업비를 확보 할 수 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이번 공모사업이 선정되기까지 많은 지원과 노력을 기울여 주신 지역주민과 추진 위원회에 감사드린다”며 “진정한 주민주도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주민들과 더욱 가까이 협력하겠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여주시는 북내면이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 신규착수지구로 선정돼 국비 477억 원을 확보하고 장애인 생활밀착형(반다비) 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40억 원을 지원받는 등 공모사업을 통한 국비 확보 성과를 꾸준히 내고 있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