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중앙동 오케이마트 300가구 사랑가득 식료품 전달 

 중앙동행정복지센터(동장 박은영)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하여 관내 시민들의 자발적인 물품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오케이마트여주점(대표 김영복)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250만원 상당의 라면 및 조미김을 중앙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모두가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다 함께 이겨내길 바라는 마음으로 시작된 온정이 담긴 밑반찬, 사골곰탕, 감자 등 후원물품이 줄을 잇고 있으며 지역사회에 큰 응원의 물결로 중앙동 주민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중앙동 맞춤형복지팀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기간이 끝난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취약계층 300가구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박은영 중앙동장은 “국가적 위기상황에서도 함께 나눌수록 큰 힘이 된다는 것을 새삼 깨닫게 된다.”며 “따뜻한 마음을 보내주신 김영복대표님께 감사드리며, 어려운 분들을 위해 전달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