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여주시보건소, 구내식당‘점심시간 시차 운용’실시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위험군 재택근무와 전 직원 시차출퇴근제 

 

여주시 보건소(소장 함진경)는 단기 고강도로 추진되는 ‘사회적 거리두기(잠시 서로 떨어져 있기)’특별 캠페인에 동참하기 위해 3월 23일부터 4월 3일까지 보건소 구내식당 이용을 2개과로 구분해 점심시간 시차 운용을 실시한다.

이를 위해 건강증진과는 11시50분부터 12시20분까지, 보건행정과는 12시20분부터 12시50분까지 나눠서 점심식사를 하며 식사예절로 한 방향 식사하기 준수와 상호대화 자제 등을 실천한다.

또한 임신부 등 고위험군과 자녀돌봄이 필요한 직원은 재택근무를 우선 고려하고, 전 직원 시차출퇴근제를 적극 활용하기로 했으며 대면회의 및 보고는 지양하고 서면보고를 원칙으로 한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잠시 서로 떨어져 있기)’란 개인 또는 집단 간 접촉을 최소화해 감염병의 전파를 감소시키는 공중보건학적 감염병 통제 전략으로서 지난 2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단기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3.21~4.5) 특별 캠페인 추진 담화를 발표했다.

함진경 여주시 보건소장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특별캠페인이 실시되고 있는 만큼 보건소가 솔선수범 실천하여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방지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