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대신면 문화복지센터 사랑의목욕탕 휴관신종 코로나 확산 차단 동참

 대신면 행정복지센터(면장 연순흠)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 조치로 대신면문화복지센터 목욕장 등 다중이용 시설 휴관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대신면문화복지센터에서는 동절기 기간동안 지역주민들을 위하여 매주 화·금요일 사랑의 목욕탕을 운영해 왔다. 바이러스 감염에 취약한 고령자의 건강을 고려한 이번조치로, 이날부터 감염병 안정 시기까지 이용이 잠정 중단된다.

한편 대신면행정복지센터와 대신면문화족지센터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수칙 포스터 부착 및 소독용품 비치, 방역 소독 작업 예방용품을 배부하는 등 바이러스 확산 차단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연순흠 대신면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차단은 물론 지역사회 불안감이 조성되지 않도록 홍보에 최선을 다해갈 것”이라며 “면민여러분께서 각종 시설 이용에 불편함이 있더라도 감염병 안정을 위한 예방수칙 준수 등 자발적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