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읍면동소식
흥천면, 상습 불법쓰레기 투기지역 환경정화 나서

흥천면(면장 권병렬)은 깨끗하고 밝은 흥천면을 만들기 위해 상습 불법쓰레기 무단투기지역의 환경정화 활동에 나섰다.

이날 흥천면은 공공근로 참여자를 비롯한 마을 주민이 함께 모여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던 쓰레기를 정리하고 청소주무관들이 종일 매달렸던 쓰레기를 처리했다.

또, 기존 상습 불법쓰레기 무단투기 지역은 쓰레기 배출 요령 등 안내로는 개선에 어려움이 있어 계도 현수막 제작을 지원받아 게시하고, 키 작은 꽃모를 식재하며 쓰레기 무단투기자의 마음을 주춤하게 만들어보고자 새롭게 시도했다.

권병렬 흥천면장은 “‘깨끗한 흥천면 만들기’에 적극 참여해주신 참여자분들의 수고가 빛을 발하니 뿌듯하다”며 격려와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