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읍면동소식
여주시 중앙동, 현장중심 동행 방문상담 적극 추진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동장 박은영)는 21일 중앙동 관내에 거주하는 취약가구를 방문하여 찾아가는 복지상담을 실시했다.

찾아가는 복지상담은 거동이 불편해 찾아오기 어려운 어르신이나 주변에 어려움을 알리고 싶지 않은 가구를 직접 방문해 상담을 진행하기 때문에 대상자 본인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표현할 수 있으며, 그에 맞는 맞춤형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만족도가 높다.

이번 대상자는 중증질환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어 근로가 힘든 2가구를 발굴해 복지 상담을 진행했고 동협의체 생활복지기동반에서 화재감지기, 가스타이머 설치를 비롯하여 형광등을 LED로 교체해주어 혼자 사는 가구의 위기상황이 해소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박은영 중앙동장은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중앙동, 사람중심의 행복한 여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찾아가는 복지상담을 적극 추진하겠다.”며 “현장중심의 발로뛰는 행정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앙동에서는 신고된 대상자 및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매주 월요일 중앙동장이 동행하는 찾아가는 복지상담을 실시하고 있으며, 대상가구의 필요한 자원과 서비스가 무엇인지 살피고 지원하는 신고체계로 복지통장들과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