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신용등급이 낮아도 생계자금을 빌려드립니다!경기 극저신용대출사업 추진  

 

여주시(시장 이항진)에서는 오는 15일부터 코로나19로 생계가 어려운 7등급이하 저신용 경기도민에게 저금리로 생계자금을 빌려주는 「경기극저신용대출사업」을 지난 4월에 이어 2차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해당사업은 신용등급(NICE신용정보기준) 7등급 이하인 만19세이상의 경기도민이면

연1% 이자 5년 만기로 50만원까지 무심사 대출이 가능하며, 심사를 거칠 경우 30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여주시 현장 접수처는 노인회관 2층 강당(여흥로 160번길 21)이며 7.15~16일까지는 출생연도 기준 홀짝제 적용, 17일 이후부터 모두 접수 가능하다. 

자금 소진시 사업이 종료되며, 접수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방문신청시 신분증 및 본인명의 통장사본, 소득 또는 주거관련 서류를 지참하면 된다.   

마스크 미착용 및 발열(37.7도)시 대출신청이 어려울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문의는 「경기 극저신용대출」 사업 전용 콜센터(☎1800-9198)를 이용하면 된다. 

한편, 2차 접수에 신설된 ‘불법사금융 피해자 대출’은 2020년 7월1일 이전에 발생한 고금리, 불법채권추심 등 불법사금융 이용 피해를 금융감독원 등에 신고 또는 신고예정인 경기도민이 신청할 수 있고, 자세한 문의는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1899-6014 내선12)로 하면 된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