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북내면 남 • 여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따뜻한 이웃사랑 실천관내 취약계층에 계란 100판 지원으로 이웃 사랑 실천

북내면 남·여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오선진, 유동숙)는 7일 북내면행정복지센터(면장 김윤성)를 방문하여 계란 100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 참석한 북내면 남·여 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감염 확산이 지속됨에 따라 외출이 어렵고, 끼니를 해결하기 힘든 취약계층이 우려되어 이번 성품을 기탁하게 됐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윤성 북내면장은 “북내면 남·여 새마을지도자협의회의 따뜻한 지원에 감사드리며, 소중한 성품은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이웃들에게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협의회는 매년 각 경로당과 20여 가구의 복지 사각지대 가구에 김장김치, 고추장을 직접 만들어 지원하고 있으며, 연말 20가구에 연탄을 지원하는 등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지역복지를 적극 추진하여 따뜻한 북내를 만들어 가고 있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