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아카이빙 2005~2020, ‘여주소식 연감’ 발행15년치 여주소식을 연도별 6권에 담아, 관내 도서관에서 열람 가능

여주시에서 2005년부터 타블로이드판으로 발행해왔던 ‘여주소식’을 연도별로 합본한 연감으로 출간했다. 2005년 봄호부터 2020년 1월호까지 계간, 격월간, 월간 등, 시대에 따라 다양한 주기로 발행되어 왔던 ‘여주소식’을 총 6권으로 합본한 것이다.
이번에 발행한 연감은 여주시가 직접 운영하는 도서관 7곳에 비치하여 시민들이 지나간 15년간의 여주 역사와 시정소식을 열람할 수 있게 했다. ‘여주소식 연감’ 이 비치된 도서관은 여주시립도서관, 세종도서관, 대신도서관, 금사도서관, 점동도서관, 북내작은도서관, 산북작은도서관 등이다.

임영석 시민소통담당관은 “이번에 발행한 연감을 통해 여주시정의 지난 15년간 역사를 시민들이 쉽게 접할 수 있음은 물론, 보관이 용이한 주요 기록물로 남길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소감을 밝혔다.

처음 소책자형식의 계간지로 창간된 ‘여주소식’은 2005년 봄호부터 타블로이드판형으로 변환하였으며 2007년부터 격월간으로, 2008년 7월호부터는 월간지로 발행됐다. 타블로이드판 ‘여주소식’은 2020년 2월호부터 새로운 잡지 ‘여주 사람을 품다’가 창간되며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