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북내면주민자치위원회, 내고장 금당천 계도 활동  ‘아름다운 사람이 머문 자리는 아름답습니다!’ 쓰레기 되가져가세요 

북내면(면장 김윤성)에서는 북내면주민자치위원들이 지난 5월 30일부터 매주 토요일마다 금당천 계도 활동을 하고 있다.  

금당천은 양평군 지평면에서 시작하여 여주시 가정리 남한강으로 합류하는 지방하천으로 주말마다 낚시인들이 몰려드는 곳이다.

문제는 낚시인들이 취사를 하며 먹고 남은 음식물이나 오물들을 그대로 방치해두거나 쓰레기를 무단 투기해 아름다운 금당천이 오염이 되어가고 있고, 주변 마을 주민들이 쓰레기로 인해 고통을 받고 있다.

북내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손성환)에서는 지역의 큰 문제인 금당천 쓰레기를 주민자치위원들이 해결하고자 정기회의 때 안건을 상정했고 매주 토요일마다 금당천 계도활동을 하기로 결정했다.

계도 활동에 참여한 북내면주민자치위원들은 “계도활동에 대한 낚시인들의 반응이 예전처럼 불쾌해 하거나 위협적이지 않고 협조의 의사를 밝히는 분들이 많아 참 다행이고, ‘아름다운 사람이 머문 자리는 아름답습니다.’라는 말이 있듯이 자신이 버린 쓰레기는 되 가져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앞으로 북내면주민자치위원회에서는 매주 계도활동을 해나갈 것이며, 만약 무단투기 발견 시는 과태료 신고를 할 것이다. 금당천을 방문하시는 낚시인들은 하천에 쓰레기를 무단투기 하는 일이 없도록 각별이 주의해야 할 것이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