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여주시,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금」 접수 첫날부터 ‘봇물’

코로나19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계신 저소득층의 생활 안정 및 소비여력 제고를 위해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한시생활지원금’ 접수개시가 첫날부터 폭주했다.

여주시(시장 이항진)에 따르면 지난 4월 13일 복지행정과에서 전 대상자에게 안내문을 발송했으며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개시 첫날 860건이 접수됐다. 이는 전체대상자인 4,089가구의 21% 해당한다. 또한, 읍면동 주민센터 및 시청 관련부서에도 문의전화가 빗발쳤다.

앞서 여주시는 「코로나 19」 대응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시하는 상황을 고려해 주민센터에 수령자가 몰리지 않도록 대상자별 접수기간도 나눴다. 4월 20일 ~ 24일은 생계·의료급여 수급권자, 4월 27일 ~ 29일은 주거 ·의료급여 수급권자 및 차상위계층이 5월 1일부터는 미수령자가 해당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여주사랑카드’를 지급한다.

또한 요양원 등 생활시설에 거주하고 있는 시설수급자 400여명에 대해서도 4월중 시설장을 통해서 지급할 예정이며, 문의는 각 읍면동 주민센터 및 여주시청 복지행정과로 문의하면 된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