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여흥동 취약계층 200가구에 반려식물 지원으로 마을방역 실시반려식물 키우기로 코로나19 극복해요

 여흥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김동윤)는 28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 고립감과 심리적불안감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200가구에 반려식물(수국)을 지원하여 우울감해소와 정서적 안정을 위한 심리방역에 나섰다

 A어르신은 “코로나 때문에 외출이 어렵고 집에만 있으니 우울하고 화도 났는데 이렇게 찾아와 예쁜 화분을 주니 기분이 좋고, 잘 키워야겠다며 새로운 소일거리가 생겨 기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반려식물은 관상용, 공기정화 등의 기능 뿐 아니라 식물을 키우는 것만으로 치매예방 정서적 안정 등 반려동물을 키우는 것과 비슷한 효과를 누릴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김동윤 여흥동장은 “반려식물 키우기는 취약계층가구의 정서적 안정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화훼농가의 어려움 해소에도 도움을 주는 1석2조의 효과를 주는 것으로 앞으로도 반려식물 키우기 운동을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