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사회·환경
중증장애인 근로자 ‘근로지원 서비스’ 접수

여주, 양평, 이천, 광주, 하남지역의 중증장애인 ‘근로지원 서비스’를 신청할 사업주 및 장애인근로자를 수시로 모집한다.

양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이하 ‘양평IL센터’)에 따르면 근로지원 서비스란 중증장애인이 핵심적인 업무수행 능력을 보유하고 있으나, 신체적 제약으로 부수적인 업무수행이 어려운 경우 근로지원인력을 배치해 중증장애인이 안정적·지속적으로 직업생활을 하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장애인고용 사업주 및 장애인근로자의 업무효율, 근로지원인의 일자리 창출 등에 기여하는 근로지원 서비스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하 ‘고용공단’)에서 운영하는 위탁사업으로 여주, 양평, 이천, 광주, 하남지역은 2020년부터는 양평IL센터가 총괄하고 있다.

근로지원인의 고용부담금 전액은 고용공단에서 지급한다. 근로를 희망하는 해당 장애인은 고용공단의 평가에 의해 1일 8시간 이내에서 부여받은 시간당 300원의 본인 부담금이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고용공단 경기동부지사 기업지원부(031-600-0275), 양평IL센터 운영지원팀(031-775-6672)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