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여주사랑카드 3월말까지 10%인센티브 연장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침체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하여 10%인센티브 지급 이벤트를 3월말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월 최대한도는 50만원이며, 50만원을 충전하는 55만원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방식이다. 카드 사용 전 신청 시 사용금액의 30%(전통시장의 경우 40%)를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도 있다.

시는 돼지열병․코로나19 등 계속된 감염병으로 인해 침체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하여 1,300여명의 공직자들도 여주사랑카드(지역화폐) 사용에 동참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간 지급받는 복지 포인트의 10%(약 1억8천5백만 원)를 여주사랑카드로 지급받아 지역상권에서 소비하는 등 전 직원이 지역경제 살리기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여주사랑카드는 매출액 10억 원 이하 IC카드 단말기가 구비된 소상공업체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현재 가맹점은 7,000여 곳이다. 가까운 농협중앙회에서 현장발급 또는 경기지역화폐 앱(iOS, Android)을 통해 발급가능하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