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예창섭 부시장 주재, 2020년 세외수입 징수보고회 가져 여주시, 세입 증대 극대화를 위한 잰 걸음 시작

 여주시는 지난 1월 29일 시청 상황실에서, 세외수입 관련 부서 팀장 및 주무관 45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세외수입 징수대책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예창섭 부시장 주재로, 세무과의 이월체납액 징수계획, 34개 세외수입 부서의 현년도 징수대책 등이 논의됐다.

시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각 부서별로 관리되던 지난연도 체납액을 세무과에서 이관 받아, 다각적인 체납처분과 행정제재를 통해 세입증대에 힘쓴 결과, 전년 대비 6%P 상승한 징수실적을 거뒀다.

아울러, 현년도 세외수입 징수는 각 부서별로 관리되고 있는데, 이날 보고회에서는 2020년 부서별/과목별 세외수입의 징수목표(징수율)를 보고하고 이를 위한 효율적인 징수활동 계획 등이 보고됐다.

시는 연중, 체납고지서 및 안내문 일괄 발송, 생계형 체납자를 위한 분납 유도, 현장 방문을 통한 징수 독려, 부동산 및 금융 재산 압류·추심 등 맞춤형 징수 활동을 통해 지방재정 확충에 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부시장은 “세외수입은 지방세와 함께 지역 발전을 위해 사용되는 중요한 재원인 만큼 효율적인 세외수입 징수를 위해 부과부서는 현년도 체납액이 이월되지 않도록 노력하고, 세외체납팀은 이월된 체납액을 효율적으로 징수할 수 있도록 해주기를 바란다”며, “현안에 바쁘시더라도, 모든 세외수입 부서에서는 각별한 관심과 노력을 가지고 체납자에 대한 원인 분석은 물론 그에 맞는 징수활동을 꾸준히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