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여주 청년 창업 상인 13호점 개소2019년 여주 청년 창업 상인 인증 현판식 개최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지난 23일 여주 중앙동 한글시장에서 청년 2019년 여주 청년 창업상인 13호점 인증 현판식을 가졌다. 

현판식에는 고재용 사회복지과장 등 여주시 관계자들과 한글시장 상인회 박흥수 회장, 청년 창업지원 사업 13호점 대상자 전소연(29)씨 등 15명이 참석해 청년 창업 상인 인증 현판을 증정하고 창업 청년의 노고에 대해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여주 청년 창업 상인 13호점 “오른OLN”은 청년 기술자의 천연비누 제조 기술 및 마크라메(매듭)공예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생활용품 및 장식소품 등을 판매하고 관련 기술 등을 강의하는 비누/매듭 공방이다. 

“오른OLN” 창업자 전소연 씨는 “오른OLN에서는 여주시민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비누/매듭 체험 클래스를 운영할 계획에 있고, 무공해 비누에 대한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시민의 건강 및 여주시 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는 친환경 공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주 청년 창업 지원 사업」은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2018년부터 추진 중인 사업으로 총 사업인원 11명 중 오늘 현판식 대상자 1명을 포함, 총 11명이 창업해 운영 중에 있다.

금년 선발된 창업 대상자들은 창업과 동시에 창업 교육, 창업 컨설팅을 제공 받으며, 창업청년 1인당 연간 1,290만원 내로 창업 지원 자금(점포 개선비용, 창업 컨설팅 등)을 지원 받게 된다. 

여주시 관계자는 “청년 창업자가 창업한 비누공방이 여주시민들에게 새로운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며 “더불어 친환경 비누를 통해 여주시민의 건강과 여주시의 환경을 지키는 데 앞장서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 청년 창업 13호점 : 오른OLN(여흥로 109번길, 한글시장주차장 입구 맞은편)

여주신문  yeoju@yeojunews.co.kr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