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오학동행정복지센터, 소외계층에 이웃돕기 물품 후원 줄이어추위를 앞두고 따스한 온정 전달

 국제로타리 3600지구 9지역 여주 남한강로타리클럽(회장 이태운)은 지난 21일 16시 오학동 관내 저소득 가구를 위해 전달해 달라며 떡갈비 가공육 30박스를 오학동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여주 남한강로타리클럽은 매년 여주시 관내에 거주하는 저소득 가구 및 독거노인을 위해 생활비, 후원물품을 지속적으로 후원해 오고 있으며 올해 6월에는 지역 어르신 1천여 명에게 삼계탕을 대접해 지역 주민들에게 많은 칭송을 받고 있다.

한편, 같은 날 신륵장애인보호작업장(시설장 우진숙)에서도 겨울을 앞두고 한파에 취약한 가정 1가구에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시도록 연탄 200장을  전달했다.

이태운 여주 남한강로타리클럽 회장은“작은 물품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이 환절기를 보내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관심을 갖고 나눔 활동에 참여하며, 지역사회가 화합할 수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보탬이 되겠다”고 밝혔다.

추성칠 오학동장은“오학동에 거주하는 소외계층을 위해 소중한 후원 물품을 전달해주신 여주 남한강로타리클럽 및 신륵장애인보호작업장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앞으로 다가올 겨울철을 대비해 독거노인 및 저소득 가정이 추위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