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오학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이웃돕기 쌀(10kg) 40포 기탁한가위 맞아 불우이웃에 사랑의 손길 전달

 여주시 오학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이영우)는 지난 10일 한가위를 맞아 관내 저소득 가정에 전달해 달라며 쌀(10kg) 40포를 오학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오학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매년 명절이나 연말연시 때 이웃돕기 물품으로 쌀을 기탁해 왔으며, 평소에도 지역 내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지속하고 있어 지역 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이번에 전달된 쌀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돼 독거노인 및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분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영우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한가위를 맞아 가족들과 함께 하지 못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준비하게 됐다”며“넉넉하지 않지만 소외된 이웃들이 풍요로운 한가위를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추성칠 오학동장은“항상 어려운 일이 있을 때마다 발 벗고 나서주시는 새마을지도자 회원님들께 감사드린다”며“추석 명절을 맞아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동민 모두가 관심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관우 기자  pkw393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