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정치·행정
이항진 여주시장, 태풍 ‘링링’ 피해 농가 위로

제13호 태풍 ‘링링’이 전국적인 피해를 남긴 가운데, 이항진 여주시장이 지난 8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관내 과수농가를 방문해 피해상황을 살피고, 농가를 위로했다.

이날 이 시장이 방문한 점동면의 한 농가는 복숭아 800주 가량을 재배하고 있으며, 이번 태풍으로 재배면적의 10%가량 낙과 및 가지가 부러지는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상황을 보고받은 이 시장은 현장을 직접 둘러본 후, 피해를 입은 농민을 위로하는 한편, 복구활동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 시장은 “태풍으로 관내 많은 농가가 그동안 정성들여 키운 농작물이 피해를 입어 안타깝기 그지없다”며, “적극적인 피해 대책 마련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