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보건·복지
여강고등학교 치매극복선도학교 현판식치매환자와 가족들이 더불어 사는 지역공동체 기반 형성 기대

여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21일 오후 여강고등학교에서 치매극복선도학교 지정에 따른 현판식을 진행했다.

치매극복선도학교 지정은 치매에 대한 정기적인 교육을 통해 재학생이 스스로 치매예방을 위해 힘쓸 뿐만 아니라 가정과 사회에서 치매 환자와 가족을 이해하고 응원하는 동반자 역할 확립을 통해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날 현판식에는 북내면노인회장, 이장협의회장, 파출소장, 우체국장, 119안전센터장 등 지역 유관기관이 함께 참석해 치매환자와 가족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치매친화적 지역사회 조성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현판식에서 여강고등학교장은 “학생들이 치매에 대해 올바른 인식과 정보를 통해 주변 이웃들에게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에 도움이 되며, 치매환자와 가족들을 위한 건전한 돌봄문화 형성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앞으로 여강고등학교는 치매 환자와 가족을 위한 봉사활동, 인식개선 캠페인 참여 등 치매안심센터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체계적인 치매예방과 관리를 위해 치매안심마을 조성, 찾아가는 치매조기검진, 인지강화프로그램, 치매환자를 위한 쉼터, 가족교실, 치매환자 사례관리 및 등록관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여주시보건소(소장 함진경)는 “이번 치매극복선도학교 지정을 통해 증가하는 치매 어르신에 대한 존중과 배려 문화를 조성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더불어 사는 지역공동체를 형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치매극복 선도학교로 참여하기 원하는 관내 학교는 여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031-887-3609)로 연락하면 된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