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교육·문화
연라초, 전교생 대상 학교숲체험 놀이 교육 실시다양한 놀이로 숲과 친해지는 계기 마련

연라초등학교(이하 연라초, 교장 김경자)에는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가득하다. 꽃과 나무를 관찰하고 산책하던 학교숲이 오늘은 신나는 놀이터가 되었다.

‘숲에서 우주를 보다’를 주제로 실시된 이번 숲체험 놀이는 전교생을 대상으로 학년별 2시간씩 외부 강사 협력 수업으로 진행되었다. 평범하던 학교숲과 화단이 오늘은 매우 특별한 공간으로 변신한다. “와~ 나비가 됐다! 드디어 나비가 됐어요.” 곤충 탈바꿈 놀이를 하던 3학년 학생의 말이다. 학생들은 알, 애벌레, 번데기, 나비가 되어 가위바위보도 하고 달팽이 달리기를 하며 동물들의 에너지 효용법에 대해 깨우친다.

자연에서 신나게 뛰어 노는 아이들의 표정은 해처럼 밝고, 아이들의 몸짓에선 즐거움이 넘쳐난다. 다양한 놀이를 하며 자연스럽게 숲과 친해지며 긍정 에너지가 쌓여간다.

연라초는 작년에 이어 생태교육의 일환으로 숲체험 놀이 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자연에서 행복한 경험을 쌓고, 자연에 애정과 책임을 갖는 시간을 통해 밝고 건강한 어린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김경자 연라초 교장은 “이번 학교숲 생태놀이 체험활동을 통해 학교 숲과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알고, 놀이 활동을 통해 협동과 소통의 미래 핵심역량을 키워 마음이 건강한 연라초 어린이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