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읍면동소식
여주 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 운동’ 나눔 이어져

 

 

여주시 관내 새마을금고가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지역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을 이어가고 있다.

사랑의 좀도리 운동은 1998년 IMF로 시작된 새마을금고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옛날 우리 어머니들께서 밥 지을 때 쌀을 미리 한술씩 덜어내어 부뚜막의 단지에 모았다가 남을 도왔던 ‘좀도리’의 전통적인 십시일반의 정신을 되살려 어려운 이웃을 돕자는 의미의 운동이다.

여주시 새마을금고(이사장 박용국)가 지난 28일 현금 320만원과 쌀 42kg을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하고, 같은 날 여주새마을금고 가남지점이 성금 1,270,590원을 가남읍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한데 이어, 여주 새마을금고 산북지점은 지난 30일 관내 저소득 불우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성금 856,490원과 양곡 15kg을 산북면사무소에 기탁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온누리 후원계좌를 통해 지역 복지사각지대 소외계층 및 지원이 필요한 대상자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