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와생활 사회·환경
여주시, 다문화가족 동아리 모임 ‘나눔의 행복’

여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홍성례)에서는 2014년부터 5년간 다문화가족 동아리모임을 운영해 오고 있다.

올해 여주시(시장 이항진)에서 지원하는 다문화가족 동아리 모임은 꿈꾸는 미싱(꿈꾸미)’와‘꿈꾸는 네일(꿈꾸네)’ 2개로, 관내 다문화가족 간 정보교류 및 결혼이민자 교육, 다문화 인식개선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꿈꾸미’는 그 동안 배운 홈패션 기술로 다양한 작품을 만들어 지역 내 행사축제에서 전시부스를 운영하고, 지역아동센터, 요양원 등에 지속적으로 앞치마, 스카프빔, 커튼 등을 전달하고 있다. 특히, 꿈꾸미 동아리 모임을 통해 기술을 습득한 결혼이민자가 에코백공장에 취업하게 된 사례도 있어 다문화가족의 한국생활 적응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꿈꾸네’는 지난 10월 평생학습축제에 참여하여 행사장을 찾은 시민과 내방객에게 네일아트 솜씨를 선보이기로 해 지역주민과 어우러지는 계기가 되기도 했다.

동아리에서 만들어진 물품은 여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031-886-0327)로 문의하면 구입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이장호 기자  yeojupen@daum.net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