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경제
여주시 구제역·AI 특별방역대책 강화

 

   
 

여주시는 구제역 및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가능성이 높은 시기인 올해 10월부터 내년 5월까지 8개월간 구제역·AI 특별방역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방역활동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구제역·AI 방역추진을 위해 축산과에 방역대책상황실을 설치하고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현수막 부착 및 SMS홍보문자 발송을 통해 예방접종과 소독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또한 구제역·AI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관내 소, 돼지 등 우제류 가축을 대상으로 일제접종을 실시하고, 자가접종이 어려운 소규모 소 사육농가는 공수의를 동원해 직접 예방접종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AI 방역이 취약한 전통시장, 가든형 식당 등 소규모 가금농가에 방역점검을 실시하고, 축협 공동방제단을 동원해 소규모 축산농가, 축산시설 및 철새도래지인 양화천, 복하천 등 주변으로 상시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구제역·AI 차단 방역을 위해서는 철저한 예방접종과 소독이 필수이며, 외부인 및 차량 출입통제 등 차단방역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여주신문  yeoju@yeojunews.co.kr

<저작권자 © 여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