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87건)
풍경
나비 두 마리 날아간작은 연못수련 한송이망중한 시샘하는매미들의 합창구름 둥둥그리는 동심원흔들이는 반영
여주신문  |  2016-02-12 17:06
라인
여울
눈꽃송이 여울지는 날숫눈길 밟으며새해 도락산첫 산행길에 오른다 칼바람 소리당신은 귀한 존재높이 올라멀리 보라 하는데몸이 반짝이질 않는다...
여주신문  |  2016-02-05 17:22
라인
불효
어머니 떠나시던 날바라시는 대로원하시는 대로잘 살겠다는 약속을 하고행복해야 하는데즐거워야 하는데살아 생전 지키지 못한 수많은 약속들어머...
여주신문  |  2016-02-05 17:21
라인
싸락눈
쉼표인가 마침표인가감미로운 팝송의선율처럼 소록이내리는 싸락눈 차창에 부딪치더니이내 수포처럼영롱하다 숱한 명암을 안고대지를 덮고힘들고 지...
여주신문  |  2016-02-05 17:15
라인
향 수
노을이 곱게 지는 날엔고향이 그립습니다미류나무 까치둥지석양에 물들고도란도란 둘러앉은황토빛 보금자리구수한 토장국조물조물 산나물묻어오는 어...
여주신문  |  2016-01-22 15:57
라인
타임 머신
천 년쯤 지난 시간 속으로 들어가백 년은 세상살이를 배우고백 년은 지혜의 여신을 찾아보고백 년은 미래에 있을 나를 위한 기도를 하고그렇...
여주신문  |  2016-01-22 15:49
라인
연탄
언제였던가그대가 우리 곁을 떠난지 시퍼런 불꽃의 가스와거무튀튀한 석유가 뒤를 이었지 오징어 굽고자반 올리면지글한 냄새콧속을 흐른다 때론...
여주신문  |  2016-01-15 19:08
라인
민들레 바람되어
하얀 겨울당신의 바람꽃 되어 갈 수 없는 나라에황홀한 구름 속 여행으로 깃털처럼 날아더 깊고 넓어지라고 예쁜 날개를 달아준내 고운 사랑...
여주신문  |  2016-01-15 19:06
라인
그리움
고향 그리운 날눈 감으면초록 들판황새의고고한 자태수채화처럼 펼쳐지고 귀 기울이면해거름먼 들녘뜸부기 울음소리가슴에 여울지네 오실까마냥 그...
여주신문  |  2016-01-11 11:40
라인
안개 숲을 헤치며
한치 앞도 보이지 않는안개 숲을 헤치며당신에게로 갑니다목숨 건 사랑하얀 서리꽃으로핀다 할지라도쉼의 언덕에서영혼의 잠을잘 수만 있다면조각...
여주신문  |  2015-12-21 10:56
라인
바람따라 구름따라
바람이었나지나온 흔적구름이었나흘러간 세월희로애락을 남긴채오늘도 덧없이 흐른다기쁨도 있었고 희열도 있었다낙담과 오욕으로 얼룩진 적도 있었...
여주신문  |  2015-12-21 10:54
라인
선데이 서울
땀 밴 벽지를 걷어낸다한 겹 벽지에 한 등짝씩 가장의 고단함을 받쳐주었을몇 겹의 땀물을 걷어내고 벽이 드러나기 직전지금은 할머니 역할을...
여주신문  |  2015-12-14 11:08
라인
길 위에 서서
무거운 짐을 지고길을 간다세상과 세상이수많은 길들로 이어져저마다의 거리를 걷고 있다내가 가야 할 길은 어디인가하늘이 걸어오고파도와 구름...
여주신문  |  2015-12-14 11:06
라인
도리
구불구불한 외길비켜가기 위해 기다리는 지점을 느낌으로 아는순한 길들어온 길로 되돌아 나가야 하는 도리 청미천과 섬강이 합수머리에서 만나...
여주신문  |  2015-11-30 09:30
라인
달력
24시간의 생명력으로또 한 장아 찢겨진 오늘1녕 열두 달을 기다리다잊혀지는 과거 속 속물처럼배열된 숫자의 기억 속엔하루치의 낭비가 허락...
여주신문  |  2015-11-30 09:29
라인
단풍꽃
예쁜 가을수채화 그림 속에날 그려 놓고 싶던 날단풍잎을 만지면오색빛 물아 들것만 같은눈부신 아름다움살포시 낙엽비가내리는 단풍터널은오색빛...
여주신문  |  2015-11-30 09:27
라인
신호등
아서라더 가지 마라아버지 손짓 같은 적색 신호등 그래 빨간 신호는좀 쉬었다 가라는 눈짓이란다. 이제 어여 가라 괜찮아어머니 미소 같은 ...
여주신문  |  2015-10-26 11:04
라인
내가 당신에게 행복이길
여름의 끝자락에서바람처럼 구름처럼내가 당신에게 흘러가는 작은 행복이길..끝없이 펼쳐진 수목원에서 들꽃향기 따라 솔 향기 따라 내가 당신...
여주신문  |  2015-10-02 17:32
라인
그대 있음에
산이 외롭지 않음에나무와 꽃, 산새들이 있고 밤하늘이 외롭지 않음은 별과 달이 빛나고 있음이여 겨울 수목이 외롭지 않음은 오색 불빛축제...
여주신문  |  2015-09-11 17:52
라인
은하수 건너가네
마음의 등불을 밝히며따스한 손길로시어를 배달하는 하늘의 천사 그리움의 별들은 바다 위로 가득 쏟아지고내 기도는 밤하늘을 수놓는다 가깝고...
여주신문  |  2015-09-04 17:31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